정혜선

파리 카페에서 만난 정혜선. 데님 재킷과 타조 깃털 베스트는 루이 비통(Louis Vuitton). 장소 / 르 까보 뒤 팔레(Le Caveau du Palais)

스스로 빛을 내는 다섯 모델 이야기

화려한 조명 아래 멋진 포즈로 빛을 발하는 패션모델. 그 조명이 꺼진 후에도 스스로 빛을 내는 모델들이 있다. 자신들의 재능과 노력으로 새로운 삶을 개척하고 있는 다섯 명의 모델 이야기. 파리 카페에서 만난 정혜선. 데님 재킷과 타조 깃털 베스트는 루이 비통(Louis...
하이 네크라인이 특징인 민소매 레이스 톱과 깊은 슬릿이 가미된 검정 실크 드레스.

A ROMANTIC WONDERER

디올의 봄 컬렉션은 드라마틱한 실루엣, 미래적인 터치의 실용적 스타일링, 세련된 모노 컬러로 완성됐다. 예술의 도시 파리에서 더 빛나는 디올의 우아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