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미 힐피거

머리카락을 흩날리게 하는 바닷바람 앞에서는 포근한 카디건만 한 게 없다. 여기에 가죽 팬츠, 실용적인 버킷 백을 매치하면 그야말로 시크한 마린 룩 완성. 오른손의 스터드 장식 뱅글과 왼손의 반지는 제니퍼 피셔(Jennifer Fisher).

Dust in the Wind

“잠시 눈을 감으면, 그 순간은 지나가버리죠. 우린 모두 바람에 날리는 먼지일 뿐.” -Kansas
_AG10194

#NYFW – Carolina Herrera, Tommy Hilfiger, Rosie Assoulin, Jeremy Scott 16F/W

Carolina Herrera 뉴욕 상류 사회 여자들의 이브닝 룩은 바로 이런 것! 결혼을 앞둔 신부라면 캐롤리나 헤레라(Carolina Herrera)의 아름다운 드레스뿐 아니라 모델들의 우아한 워킹도 눈여겨보세요. 영상 끝 칼리 클로스의 매력적인 미소도요. 캐롤리나...
GettyImages-488191270

#NYFW 타미 힐피거 2016 S/S 컬렉션

오늘, 타미 힐피거(TOMMY HILFIGER)의 쇼는 맨해튼 이스트 리버의 피어 36에서 열렸습니다. 쇼장을 단숨에 해변의 파라다이스로 바꿔버렸네요. 화려한 플로럴 프린트의 선드레스, 컬러풀한 비니, 레게 음악과 함께 잠시 타미의 해변으로...
f4_designers_rgb(3)

꽃보다 할배

패션 마을에 ‘꽃할배’들이 떴다! 라거펠트, 아르마니, 로렌, 힐피거 등이 모여 패션 유람을 떠난다면? 그들만의 여행에 꽃짐꾼으로 〈보그〉만한 존재가 또 있을까. F4가 아닌 H4 일당이 아테네로 떠났다. 그들 곁엔 멀끔한 짐꾼 외에 생기 가득한 아가씨 꽃짐꾼도 동행...
Louis Vuitton

캣워크 건축학개론

패션쇼가 자잘한 데커레이션으로 캣워크를 꾸미는 데 그치지 않고 판을 키우기 시작했다. 지구 어디든 부지만 확보되면 초대형으로 짓고 곧장 허무는 캣워크 건축학개론.   그곳은 서울 잠실에 있는 어느 테마파크 공원 CM송 가사처럼 ‘모험과 신비가 가득한...

쇼의 포인트, 캣워크 플로어

패션쇼의 주인공은 런웨이에 등장하는 옷이다. 하지만 근사한 무대장치, 음악, 피날레 퍼포먼스 역시 시선을 끄는 요소. 최근 캣워크 쇼의 시선 집중 포인트는 바로 캣워크 바닥이다. “오 마이 갓, 구두 사진 찍어도 될까요?” 지난 2월 20일 저녁, LA의 밀크...
리넨 소재의 자수 장식 미니 드레스는 발렌티노(Valentino), 가죽 글래디에이터 샌들은 발렌티노 가라바니(Valentino Garavani).

LOVE STORY

에스닉한 자수 장식 미니 드레스, 데님 앙상블, 스웨이드 벨바텀 팬츠… 올봄 70년대 트렌드가 매력적인 이유는 연인처럼 익숙하고 달콤하기...
(왼쪽부터)카키색 가죽 원피스와 벨트, 앵클 스트랩힐은 모두 구찌(Gucci), 골드 뱅글은 디스퀘어드2(DSquared²). 검정 톱은 세컨스킨(2nd Skin), 베스트와 쇼츠는 소니아 리키엘(Sonia Rykiel), 플랫폼 슈즈는 캘빈 클라인 컬렉션(Calvin Klein Collection). 흰색 크롭트 셔츠와 스트랩힐은 디스퀘어드2, 와이드 팬츠는 캘빈 클라인 컬렉션.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쇼핑 신세계

온라인이나 오프라인, 쇼루밍이나 웹루밍을 따지는 것은 이제 무의미하다. 우리를 기다리는 건 디지털 신기술과 만나 온·오프라인을 넘나들며 지갑을 열게 만드는 쇼핑 신세계! 옆에 지나가는 사람이 신은 예쁜 구두가 마음에 들어 스마트폰 카메라로 찰칵 찍으면 즉시 어느 브랜드...

수지 멘키스가 품평한 2015 F/W 뉴욕 패션 위크 4

Rag & Bone 은밀한 안방에서나 입을법한 실크슬립 위에 스포티한 나일론 재킷을 걸쳤다. 랙앤본은 다양한 믹스앤매치로 온갖 상상을 불러일으켰다. 디자이너 데이비드 네빌(David Neville)과 마커스 웨인라이트(Marcus Wainwright)는 하이테크...
1. 비디비치 ‘퍼펙트 페이스 컨실러 듀오’.

2015 S/S 백스테이지 메이크업 트렌드

올봄, 우리 여자들은 어떤 메이크업에 관심을 기울여야 할까. 세계 최고의 메이크업 아티스트들이 전하는 2015 S/S 백스테이지 트렌드 리포트. Happy Hippy “이번 시즌 밀라노는 70년대를 여행하는 듯했습니다. 프린지, 살랑거리는 패브릭, 히피들의 구슬 장식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