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파티

(택1)_v0826f 0024

Pool Party

“옥상의 가치를 살리고 싶었어요.” UM 아키텍츠의 양지우 소장이 경리단길에 4층 건물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