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finn

cefinn

Women’s Wear Daily

전 영국 총리의 부인, 세계 제일의 스타일리시한 여성, 네 아이의 엄마라는 수식어보다 지금의 사만다 캐머런을 제대로 설명하는 건 패션 디자이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