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line

이미지 덩어리를 빼고 더하는 반복적인 행위를 통해 완성된 이상한 나라로의 터널. 안내자가 된 도시의 아가씨는 부드러운 검정 트위드 드레스와 그린 플레어 팬츠를 입었다. 작품은 ‘뉴 스트럭처 9 키와 그래픽(New Structure 9 Key and Graphic)’.

Colors in Wonderland

초현실적 공간과 하이패션의 병렬! 권오상의 사진 조각 정글에서 만난 도시 아가씨 그리고 셀린의 모더니즘.
메인 이미지

LOVE IS ALL AROUND

“60년대 초반, 전 운이 좋게도 많은 아티스트들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앤디 워홀, 재스퍼 존스, 로버트 라우센버그, 존 케이지, 트리샤 브라운, 그리고 캐롤리 슈니먼. 이 아티스트들과 화가들은 시인인 제게 진정한 영향력을 끼쳤습니다. 그들은 마음 속에 떠오르는 것을 해냈고,...
s

#PFW 셀린 2016 S/S 컬렉션

라이브 밴드와 함께 했던 셀린 쇼. <보그> 에디터들은 최소라의 등장에 환호했답니다. 무려 2벌이나 입고 무대에 등장했답니다. 셀린 쇼에서 만난 또 한 명의 코리안 걸, 이혜승. 셀린 익스클루시브로 뉴욕에서 날아왔습니다. ▼사진을 클릭해 셀린...
연분홍 기모노 슬리브 가운은
아장 프로보카퇴르(Agent Provocateur),
안에 입은 리넨 소재 앞치마는
소일베이커(Soil Baker).

STYLISH CHEFS

먹음직스러운 냄새가 오감을 자극하는 주방에서 펼쳐지는 셰프들의 요리 대결. 가을 신상 드레스에 앞치마를 두른그녀들의 패션에도 주목할...

수지 멘키스가 품평한 2015 F/W 파리 패션 위크 6

GIVENCHY 지방시에서 리카르도 티시는 일생일대의 쇼를 선보였다. 파워풀하고 부드러우며 다채롭고 용감했다. 이는 리카르도가 지방시 하우스에서 보낸 10년에 대한 호사스러운 요약과도 같았다. 여기저기 흩어진 핀볼 머신으로 꾸며진 무대와 레드카펫이 깔린 런웨이에는 영원한 패션커플...

돌아온 반묶음 머리

80년대 청춘 하이틴 스타의 전유물이자 한물간 스타일로 여겨왔던 반 묶음 머리가 시간을 거슬러 최신 유행 반열에 올랐다. 올겨울 당신의 여성미를 극대화 시켜줄 하프 업 스타일의 색다른 변주! 반 묶음 머리가 원래 이리 예뻤던가? 2015 S/S 컬렉션 셀린 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