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 des Garçons

Junya Watanabe

Collective Intelligence – ① 준야 와타나베

꼼데가르쏭은 현재 패션계에서 가장 독립적이고 순수하며 고집스러운 레이블이다. 레이 가와쿠보 의 지휘 아래 꼼데가르송을 이끄는 지성 4인을 만났다. ▷ ① 준야 와타나베
Frida Gustavsson

강렬하고 화려한 검정

수수하고 칙칙한 상복은 여자들을 더 초라하게 만들 뿐. 디자이너들이 가장 강렬하고 화려한 검정으로 애도의 패션풍경을 바꿔놓았다.     최근 패션계는 꽤 여러 번의 중요한 장례식을 치러야 했다. 잉그리드 시시(패션 저널리스트), 루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