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머에 정면 돌파 선택한 여배우들

daily issue

루머에 정면 돌파 선택한 여배우들

2021-06-30T16:38:52+00:00 2021.06.09|

루머에 휩싸인 여배우들이 당당하게 맞서고 있습니다. 사실이 아니기 때문에 괜찮다는 그녀들!

최근 배우 한예슬이 공개 열애를 시작한 후 연예계에 한차례 태풍이 지나갔습니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 측이 한예슬의 공개 열애에 숟가락을 얹었기 때문입니다. 가세연 측은 한예슬이 남자 친구 얼굴을 공개하자, 그가 유흥업소 출신이라고 폭로했습니다. 이에 많은 이가 충격을 받았죠.

이후 한예슬은 남자 친구를 만나게 된 과정과 그의 직업에 대해 SNS를 통해 밝혔습니다. 그녀는 솔직하고 쿨하게 “여자로서 한예슬도 소중히 하고 싶어서 남자 친구의 배경보다는 제 감정대로 지내고 있다”고 인정했습니다. 

그렇게 넘어가나 싶었지만 가세연 측은 또다시 폭로를 시작했습니다. 이번에는 사진 한 장을 공개하면서 ‘한예슬 가라오케 친구들’이라고 소개했죠.

사진에는 한예슬, 한가인, 최지우, 고소영, 차예련의 모습이 담겨 있었는데요. 가세연은 “웨이보에 올라왔다. 사진 출처는 잘 모르겠다. 문제는 모이기 힘든 배우들이 ‘왜 모였을까’이다”라고 의미심장한 발언으로 궁금증을 자아냈습니다.

결국 팬들은 해당 배우들의 개인 SNS를 찾아가 이와 관련된 해명을 바라는 댓글을 달기 시작했죠. 이에 차예련은 팬이 남긴 댓글에 “사실이 아니라 저는 괜찮습니다. 10년 전 홍콩 MAMA 시상식 송년회 자리에서 다 함께 사진 한 장 찍은 거예요”라며 쿨하게 댓글을 달았습니다. 또 말도 안 되는 루머에 개의치 않는 듯 스크린 골프를 즐기는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죠.

최지우, 고소영도 의연하게 대처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최지우는 딸과 함께 보내는 평화로운 일상을 SNS를 통해 공개했고요. 고소영 역시 같은 날 SNS 스토리로 꽃바구니 사진을 공개하며 일상을 전했습니다. 이 모든 일의 시작이었던 한예슬도 사랑스러운 분위기의 사진을 공개하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죠.

피하기보다는 정면 돌파를 선택한 여배우들. 당당한 모습이 오히려 보기 좋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