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Gentle Woman

Fashion

The Gentle Woman

2021-09-27T01:02:49+00:00 2021.09.27|

시대의 아이콘 김희선 그리고 파비아나 필리피.

20여 년 넘게 아름다움의 기준이 되어온 대한민국의 대표 배우 김희선. 그녀가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화이트 니트 워머와 니트 카디건은 파비아나 필리피(Fabiana Filippi).

파비아나 필리피(Fabiana Filippi)의 톤온톤 밍크 패치와 숄 칼라 후드 디자인의 캐시미어 맥시 코트, 이너로 은은한 반짝임이 돋보이는 마이크로시퀸 터틀넥 스웨터와 니트 스커트를 매치했다. 여기에 부드러운 감촉의 레더 부츠를 신었다.

넉넉한 핏의 파비아나 필리피 시어링 맥시 코트. 여기에 엠보싱 무늬의 짜임이 독특한 천연 캐시미어 보트넥 스웨터, 조거핏 울 카고 팬츠, 모닐리 디테일의 소가죽 라이딩 부츠를 신고 쿨한 태도로 화면을 응시한다.

자연스럽게 떨어지는 스티치 디테일의 파비아나 필리피(Fabiana Filippi) 자카드 터틀넥 스웨터. 사이드 슬릿으로 포인트를 준 울 코튼 캐시미어 스커트에 브라운 스웨이드 부츠를 매치했다.

부드러운 촉감과 여유로운 핏의 자카드 터틀넥 스웨터.

트윌 소재 맥시 드레스, 코듀로이 트리밍 디테일의 울 펠트 모자에 레더 부츠를 신고 파비아나 필리피(Fabiana Filippi)의 모던 룩을 표현했다.

포켓 모닐리 디테일이 돋보이는 화이트 오버사이즈 더블 캐시미어 코트, 이너로 입은 시퀸 니트 칼라 포인트 톱과 스트라이프 디테일 스커트에  레더 부츠는 파비아나 필리피(Fabiana Filippi).

파비아나 필리피(Fabiana Filippi)의 브라운 실크 톱과 잉글리시 리브 디테일 소매 디자인의 숄 칼라 오버사이즈 벨루어 시어링 코트에 벨트를 매치하고, 이너로 브라운 실크 톱, 턴업 모닐리 디테일의 크롭트 데님 팬츠 같은 모닐리 디테일 소가죽 워커를 신었다.

좋은 소재에 우아한 실루엣이라면 어디에나 잘 어울린다. 베이식 스타일의 더블 캐시미어 코트, 여기에 네크라인에 튤 리본 장식이 달린 캐시미어 실크 스웨터와 레터링 프린트 튤 스커트를 매치했다.

스탠딩 칼라의 더블 울 캐시미어 소재 코트, 이너로 같은 톤의 플리츠 저지 원피스에 레더 부츠를 스타일링했다.

케이블 짜임의 모헤어 후드 롱 카디건, 여기에 이너로 우드 소뿔 단추 포인트 니트, 같은 톤의 슬라우치 실루엣 벨벳 팬츠를 입고, 모닐리 장식 소가죽 워커를 신었다.

천연 폭스 퍼 울 캐시미어 베스트 안에 뉴트럴 컬러의 실크 민소매와 가볍고 부드러운 튤 소재 맥시 스커트를 매치했다. 여기에 모닐리 장식 효과의 튜브형 가죽 네크리스를 머리 위로 살짝 묶었다. 의상과 액세서리는 파비아나 필리피(Fabiana Filippi).

편안하면서도 우아한 느낌을 간직한 파비아나 필리피의 2021 F/W 의상을 입은 김희선을 영상으로 만나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