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넷째 임신했다

daily issue

정주리, 넷째 임신했다

2021-11-02T12:34:16+00:00 2021.11.02|

개그우먼 정주리가 곧 네 아이의 엄마가 됩니다. 그동안 세 아들의 엄마로 ‘웃픈’ 일상을 공개해오던 그녀인데요. 또다시  임신 소식을 알렸습니다. 

정주리는 2일 자신의 SNS를 통해 넷째 임신 소식을 전했습니다. “넷째야, 안녕? 우리 도하가 막내가 아니었어요? 임신 4개월 차. 내 인생 재미지다 재미져.” 

공개된 사진 속 정주리는 볼록 나온 배를 감싸 안고 환하게 미소 짓고 있습니다. 예상치 못한 정주리의 넷째 임신 소식에 안선영, 정경미 등 동료들의 축하 인사도 쏟아졌습니다. 

정주리는 2015년 한 살 연하 남편과 결혼해 가정을 꾸렸습니다. 그해 12월 첫째 아들을, 2017년 6월 둘째 아들을, 2019년 3월 셋째 아들을 낳으며 시끌벅적하지만 누구보다 행복한 가정을 꾸렸는데요, 넷째 아이를 임신하면서 또 다른 행복을 예고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