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들의 머플러 활용법

daily issue

스타들의 머플러 활용법

2021-12-01T17:32:22+00:00 2021.12.01|

바람이 온몸을 휘감는 계절, 텅 빈 목에 머플러만 둘러도 따뜻한 기운을 유지할 수 있죠. 어딘가 허전하던 룩에 포인트를 더해줄 머플러, 스타들은 어떻게 매치할까요?

수지

모노톤 코디에는 역시 블랙 머플러가 베스트! 수지는 심심하던 룩을 블랙 울 머플러로 깔끔하게 마무리했습니다. 어두운 컬러 코트가 많은 겨울, 어떤 컬러의 머플러를 선택할지 고민될 때는 블랙을 선택하세요. 

장희령

몇 년 전 아크네 스튜디오 울 머플러를 두른 사진 하나로 많은 이의 소비 욕구를 불러일으킨 장희령. 편안한 캐주얼 룩에 무심한 듯 머플러를 두른 모습은 다시 봐도 청순해 보입니다. 

윤승아

머플러의 매력은 다양한 컬러로 매치할 수 있다는 것. 윤승아는 밝은 컬러의 코듀로이 원피스에 옅은 토프 컬러 스카프로 따뜻해 보이는 룩을 완성했습니다. 

손담비

뒤늦은 가을 캠핑을 떠난 손담비는 트레이닝 셋업에 귀여운 스트라이프 스카프를 둘렀습니다. 트레이닝복과 비슷한 컬러의 네이비 스트라이프가 들어가 포인트가 되어주네요.

강민경

강민경은 밝은 컬러 니트에 딸기 우유 컬러 캐시미어 머플러를 둘러 페미닌한 매력을 더했습니다. 캐시미어 머플러는 얇지만 가볍고 포근해 오피스 룩으로 활용하기도 좋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