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밀스, 입 열었다

daily issue

던밀스, 입 열었다

2022-05-12T17:18:03+00:00 2022.05.12|

래퍼 던밀스가 입을 열었습니다. 자신의 아내가 최근 한 래퍼의 성범죄 의혹을 제기한 것과 관련해 생각을 밝힌 것입니다. 

지난 10일 던밀스의 아내는 한 래퍼의 사생활을 폭로했습니다. 래퍼 A씨가 SNS DM으로 여성을 만나고 다니고, 불법 촬영 영상을 찍어서 지인들에게 공유했다는 내용으로 충격을 안겼죠. 던밀스 아내는 지인 역시 피해자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녀는 이 일을 ‘제2의 정준영 단톡방 사건’이라고 말하며 “증거도 모두 갖고 있으니 경찰에 신고하기 전에 양심적으로 반성하길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이후 네티즌은 던밀스의 아내가 쓴 힌트를 토대로 특정 래퍼를 A씨로 지목하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오히려 피해자가 누군지 알아내려는 이들도 생겨났죠. 

이에 사태를 지켜보던 던밀스가 직접 나섰습니다. 그는 12일 인스타그램에 “제가 사랑하는 가족, 저의 소중한 지인분들과 수많은 사람들에게 걱정을 끼쳐드린 것 같아 속상한 마음”이라고 글을 올렸습니다. 이어 “피해자는 직접 사과를 받은 후 이 상황이 더 커지지 않길 바란다”며 “피해자 아이디를 찾아내거나 특정하려는 일부 사람들 때문에 겁을 먹은 상태라고 들었다”고 덧붙였죠.

그러면서 던밀스는 “저는 피해자분의 마음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피해자분이 원하는 대로 할 수 있도록 저희가 돕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