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딱 한 번으로 완성하는 ‘아이돌 재질’! 헤어클립 스타일링

Beauty

똑딱 한 번으로 완성하는 ‘아이돌 재질’! 헤어클립 스타일링

2022-09-22T23:18:37+00:00 2022.09.22|

어린 시절 문방구에서 고심하며 고르던 똑딱이 핀을 기억하나요? 이 알록달록한 헤어클립 하나면 아이돌 못지않은 상큼함을 연출할 수 있습니다.

제74회 프라임타임 에미상 시상식에서 루이 비통의 시퀸 드레스를 착용한 정호연. 600시간 동안 한 땀 한 땀 엮었다는 일화로 유명한 드레스죠. 그녀의 룩을 더 유니크하게 만든 건 댕기 머리의 2022년 버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꽃 모양의 첩지 장식이었습니다. 꼬꼬마 시절 엄마가 머리에 야무지게 찔러주던 알록달록한 헤어핀이 연상되는 자그마한 헤어클립이었죠. 정호연 특유의 천진난만한 미소, 동그란 뱅 헤어와 잘 어우러지며 반짝이는 시퀸 드레스 룩에 방점을 찍었습니다.

어린 조카의 장난감 화장대에서 볼 법한 이 귀여운 디자인의 헤어클립에 빠진 건 그녀뿐만이 아닙니다.

뉴진스 

@newjeans_official

@newjeans_official

말간 마스크로 키치한 헤어클립을 그 누구보다 찰떡같이 소화하는 주인공은 바로 뉴진스입니다. 일명 ‘디스코 핀’이라 불리는 총천역색의 동그란 집게 핀을 앞머리에 4~5개 정도는 꽂아주는 것이 바로 이들의 스타일이죠. 뉴진스의 민지처럼 상큼 발랄한 무드를 연출하고 싶다면 얇은 브레이드 헤어에 헤어클립 1~2개 정도를 살포시 얹어보세요. 1990년대 하이틴 영화 주인공처럼 힙하고 명랑한 분위기도 뽐낼 수 있을 테니까요.

블랙핑크 제니 

제니 역시 빼놓을 수 없는 헤어클립 마니아인데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머스트 해브 아이템으로 데이지 헤어클립을 꽂기도 했습니다. 업로드 후에는 때아닌 품절 현상을 빚을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얻었죠. 평소 앞머리가 흘러내리는 것을 불편해하는 제니는 집에서는 꼭 헤어클립을 착용한다고 합니다.

트와이스 나연 

@nayeonyny

밝은 컬러의 헤어에 큼지막한 보랏빛 하트 모양 헤어클립으로 포인트를 준 나연. 2:8 가르마와 삐쭉한 까치 번이 만나 독특한 매력을 발산하죠. 질끈 묶은 포니테일 스타일이 지겹게 느껴진다면 그녀처럼 가르마와 액세서리로 변화를 꾀해보는 건 어떨까요? 여기에 빈티지한 크로셰 니트까지 곁들이면 완벽한 레트로 무드를 완성할 수 있습니다.

아이브 장원영

@for_everyoung10

@for_everyoung10

현실판 요정을 보는 듯한 장원영의 오목조목한 이목구비를 돋보이게 하는 아이템 역시 이 헤어클립! 그녀는 귀 뒤로 넘긴 머리를 고정하거나 한쪽 머리에 포인트를 주기 위해 헤어클립을 활용하는데요. 블링블링한 주얼리나 긴 셰이프의 리본 소재를 즐겨 쓰곤 합니다.

Courtesy of Gucci

Courtesy of Chanel

아기자기한 디자인이 ‘투 머치’로 느껴진다면 명품 브랜드의 헤어클립으로 선택지를 넓혀보는 것은 어떨까요? 이 분야에서 앞서가는 브랜드는 바로 미우미우! 다양한 형태의 헤어클립을 보유하고 있죠. 구찌와 프라다, 샤넬 또한 사랑스러움과 고급스러움을 두루 갖춘 제품이 가득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