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주얼 룩의 끝, 바시티 재킷은 이 스타들처럼!

Fashion

캐주얼 룩의 끝, 바시티 재킷은 이 스타들처럼!

2022-10-25T09:55:49+00:00 2022.10.24|

이른바 ‘과 잠바’라고 불리는 바시티 재킷이 가을 시즌 스테디 아이템으로 굳건히 자리 잡았다. 사전적 의미로 ‘대학(university)’, ‘대표 팀’을 뜻하는 바시티 재킷은 편안함과 보온성을 갖춘 것은 물론, 적절한 이너와 팬츠, 액세서리를 매치하면 더없이 스타일리시한 룩을 완성할 수 있다. 아래 셀럽들의 룩으로 바시티 재킷 스타일링을 살펴보자.

@jenaissante

@you_r_love

가을 하면 트렌치코트, 트위드 혹은 레더 재킷 등 다양한 시즌 아우터가 떠오르지만, 바시티 재킷 역시 이맘때 눈여겨봐야 할 아이템이라고 할 수 있다. 먼저 바시티 재킷을 제대로 입기 위해서는 진짜 대학생의 스타일을 참고하는 게 좋다. 연세대학교 축제 무대에 선 르세라핌의 윤진이 좋은 예. 그녀는 연세대를 상징하는 큼지막한 ‘Y’ 로고와 더불어 포인트가 되는 배지를 부착해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또 바시티 재킷은 오버사이즈 핏으로 입어야 매력이 극대화된다. 배우 김유정은 후드가 달린 바시티 재킷을 선택해 쌀쌀해진 날씨에 포근한 분위기를 더했다.

@sbsyoungstreet

@i_icaruswalks

@mimmiiiya

특히 바시티 재킷은 지금 이 계절에 은근한 존재감을 뽐낼 수 있는 아이템 중 하나다. 캐주얼한 프린트 티셔츠에 데님 팬츠를 매치한 레드벨벳 웬디는 뮤트 계열의 브라운 컬러 바시티로 심플함에 한 끗을 더하는 룩을 선보였으며, 배우 이주영은 ‘흰 티+청바지’라는 공식을 입증하듯 딥 블루 컬러 바시티 재킷으로 캐주얼한 무드를 자아냈다. 오마이걸 미미 역시 두툼한 스웨터와 브라운 테니스 스커트에 배색 바시티 재킷을 걸쳐 전체적인 룩의 밸런스를 유지했다.

@nayoungkeem

@risabae_art

바시티 재킷에 포인트가 되는 이너와 액세서리를 매치하면 다른 인상을 준다. 옷 잘 입기로 둘째가라면 서러울 김나영은 넉넉한 실루엣의 레드 컬러 바시티 재킷에 프린팅 티셔츠와 크기가 서로 다른 목걸이를 레이어드해 편안함과 시크함을 모두 잡은 무드를 드러냈다.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가 완성한 바시티 재킷 룩도 눈길을 끈다. 그녀는 한쪽 가슴 부분에 새겨진 로고가 돋보이는 바시티 재킷과 함께 체인 디테일의 원 숄더 홀터넥 탱크 톱을 매치해 반전 매력의 룩을 선보였다.

이토록 다채로운 바시티 재킷 중에서 어떤 아이템을 선택해야 할지 고민이라면 셀럽들의 룩에서 힌트를 얻어보자. 점점 가을의 끝자락이 다가온다. 지금보다 더한 추위가 오기 전, 캐주얼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무드를 동시에 연출할 수 있는 바시티 재킷을 한 벌쯤 소장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