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정면 대응 선언

daily issue

한예슬, 정면 대응 선언

2021-06-22T22:50:11+00:00 2021.06.22|

배우 한예슬이 더는 참지 않기로 했습니다. 자신을 위해, 사랑하는 이를 위해. 한예슬은 자신을 둘러싼 여러 의혹을 제기한 유튜브 채널 ‘김용호 연예부장’과 ‘가로세로연구소’ 등에 법적으로 대응합니다. 검증되지 않은 의혹을 계속 제기하는 것도 모자라 모욕적인 표현을 이어가는 행위를 더는 참을 수 없다는 겁니다.

한예슬 법률 대리인 법무법인 태평양 측은 21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김용호 연예부장’ 등 유튜브 채널은 물론, 이와 유사한 내용을 포함한 악의적인 게시 글과 댓글 작성자들에 대해 명예훼손죄 및 모욕죄로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한예슬 역시 분명하게 자신의 생각을 못 박았는데요. 그녀는 “사실관계를 알려드릴수록 입에 담지도 못할 말이 매일 영상으로 전파되고, 또 바로 자극적인 문구로 기사화되어 지극히 사생활이고 심지어 허위 사실인 내용이 퍼지는 모습을 보면서 여기에 끝까지 대응하고 싶은 것이 내 솔직한 마음”이라고 심경을 드러냈죠.

더불어 의혹의 중심에 있는 남자 친구에 대해서도 분명하게 짚고 넘어갔습니다. 한예슬은 현재 남자 친구가 자신이 운영하는 사업체의 직원이 맞으며 “가장 신뢰하는 사람”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화제가 된 자동차에 대해서는 “법인 명의로 구입했지만, 탈세라고 볼 수 있는 비용 처리를 한 사실이 전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동안 웃어넘기던 한예슬이 갑자기 정면 대응하기로 마음먹은 데는 이유가 있습니다. 

“여자로서 너무나도 수치스럽고 저주에 가까운 이야기가 내 이름 뒤에 평생 따라붙게 되고, 죄인처럼 낙인찍혀 살아가야 되는 내 미래에 대해 아무도 책임져주지 않는다는 걸 그동안 겪은 많은 경험으로 잘 알고 있다. 그래서 지금의 나는 안전한 침묵보다는 내가 더 피해를 입을지도 모르고, 이를 견디는 시간이 더 힘들 것을 알지만 우리 사회에서 이런 것들이 허용되는 충격적인 현실 앞에 침묵하지 않는 쪽을 선택했다.”

앞서 유튜브 채널 ‘김용호 연예부장’과 ‘가로세로연구소’ 측은 한예슬을 둘러싼 여러 의혹을 쏟아내며 사생활을 폭로했죠. 이 중에는 일부 사실로 확인된 것도 있었지만, 사실과 전혀 다른 부분도 있었습니다. 이에 반박하던 한예슬은 그 수위가 참지 못할 수준이 되자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해 무모한 길일지라도 싸워나가겠다”고 선언한 겁니다. 진짜 ‘쿨함’은 바로 한예슬의 이런 모습이 아닐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