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리뱅 그리고 모두가 우승

daily issue

홀리뱅 그리고 모두가 우승

2021-10-27T12:27:47+00:00 2021.10.27|

뜨겁고 치열했습니다. 대한민국 최고의 여성 댄서들의 대결은 감동과 희열을 안기고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습니다. 그 중심에는 ‘홀리뱅’이 있습니다.

대한민국을 댄스 열풍으로 몰고 간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스우파)>가 막을 내렸습니다. 지난 26일 방송된 <스우파> 마지막 회에서는 파이널에 진출한 댄스 크루 라치카, 코카N버터, 홀리뱅, 훅이 열정을 쏟아부어 무대를 장식했습니다. 우열을 가릴 수 없는 미션을 해내며 명승부를 펼쳤죠. 

그리고 최종 우승 크루로 홀리뱅이 호명됐습니다. 홀리뱅은 첫 번째 퍼포먼스 음원 미션에서 래퍼 사이먼 도미닉과 로꼬가 선물한 음원 ‘노 브레이크’에 맞춰 힙합 춤의 정수를 선보였습니다. 두 번째 미션에서도 홀리뱅은 강렬한 군무를 선보여 호평을 받았습니다. 

최종 우승으로 홀리뱅의 이름이 불리자 크루 멤버들은 환호와 함께 뜨거운 눈물을 흘렸습니다. 홀리뱅을 이끈 리더 허니제이는 이날 우승 소감으로 모든 크루와 관객의 마음을 두드렸습니다. 

“대한민국 댄서들은 이미 오래전부터 준비돼 있었습니다. 여기 서 있는 여덟 크루 말고도 굉장히 많은 댄서들이 준비됐어요. <스우파>를 계기로 댄스계에 많은 발전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이날 2위는 훅, 3위는 라치카, 4위는 코카N버터가 차지했습니다. <스우파>는 최고의 스트리트 댄스 여성 크루를 선발하는 프로그램이었는데요, 경쟁에 참여한 댄서들은 그보다 더 많은 것을 보여줬습니다. 댄서들의 춤에 대한 열망과 예술적인 욕망, 크루들 간의 우정, 분출되지 못했던 끼가 폭죽처럼 터지면서 대중을 환호하게 만들었죠. 

<스우파>에 참여한 홀리뱅, 훅, 라치카, 코카N버터, 프라우드먼, YGX, 원트, 웨이비는 이례적으로 순위와 관계없이 모두가 주목받았습니다. 패자 없이 모두가 승자가 된 <스우파>. 진짜 쿨하고 아름다운 경쟁이란 이런 것임을 보여줬습니다. 앞으로도 그들의 춤과 활동에 관심을 기울여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