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 모르는 다이어트 부작용

daily issue

나만 모르는 다이어트 부작용

2021-11-12T18:26:58+00:00 2021.11.12|

다이어트로 하루하루 예뻐지고 있는데, 주변 사람들이 슬금슬금 나를 피하기 시작한다면? 어딘가 문제가 생긴 것일 텐데요. 다이어트를 하면서 예상치 못한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바로 입 냄새입니다. 

입 냄새는 본인보다 타인이 먼저 알아채기 쉽죠. 다이어트를 하다 보면 시큼한 입 냄새가 날 수 있습니다. 원인은 케톤체 때문입니다. 우리 몸의 포도당이 기본적인 에너지원으로 사용되는데요, 포도당은 탄수화물이 분해되면서 생성됩니다. 

하지만 다이어트를 하면서 식단을 조절하면 탄수화물 섭취량이 줄어 지방을 에너지원으로 쓰게 되죠. 이때 지방은 간에서 아세톤 등과 같은 케톤체라는 물질로 바뀌어 연소되는데, 아세톤이 에너지원으로 쓰이지 못하고 호흡을 통해 배출되면서 시큼한 입 냄새가 나는 겁니다. 그뿐 아니라 운동을 하면서도 이런 현상이 나타날 수 있죠. 

다이어트를 하는 동안 시큼한 입 냄새는 필연적이기 때문에 다른 방법으로 해소할 수밖에 없습니다. 먼저 탄수화물을 적절히 섭취하는 게 좋고요, 껌을 자주 씹거나 수시로 가글을 하면 입 냄새 제거에 도움이 됩니다. 물로 입을 자주 헹구는 것도 좋죠. 

당근, 토마토 등 채소와 과일은 구취 제거에 도움이 되고, 포만감이 느껴져 다이어트에도 좋으니 자주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