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파라치 공개 저격한 플로렌스 퓨

daily issue

파파라치 공개 저격한 플로렌스 퓨

2022-05-25T13:11:51+00:00 2022.05.25|

<미드소마>, <작은 아씨들>, <블랙 위도우> 등을 통해 할리우드에서 핫한 배우로 손꼽히는 플로렌스 퓨가 공개적으로 화를 냈습니다. 파파라치가 그녀의 심기를 제대로 건드렸기 때문입니다.

플로렌스 퓨와 윌 폴터가 최근 스페인 이비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파파라치에 의해 포착되면서 두 사람을 향한 핑크빛 소문이 불거졌습니다. 남자 친구가 따로 있는데 난데없이 열애설이 퍼지자 그녀는 가만있지 않았습니다.

플로렌스 퓨는 25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직접 해명에 나섰습니다. 그는 “난 윌 폴터와 사귀지 않는다”고 못 박았죠. 그러면서 “친구들과 함께 해변에 갔다. 친구들은 언제나 우리로부터 0.5m 정도 떨어져 있지만 사진에서는 교묘하게 잘려나갔다. 사진마다 구석에 나의 가장 친한 친구들이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실제로 플로렌스 퓨가 공개한 사진에는 윌 폴터뿐 아니라 다른 친구들도 등장합니다. 

플로렌스 퓨는 특히 파파라치에게 강하게 화를 냈는데요, 그는 “파파라치에 의해 때때로 사생활이 완전히 난장판이 될 수 있지만, 이 일을 조작하는 것은 실제로 득보다 실이 더 많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온라인에서 끔찍해질 필요가 없다”고 일침을 가했죠.

플로렌스 퓨는 현재 21세 연상의 배우 겸 감독 잭 브라프와 3년 넘게 열애 중인데요, 이번 해프닝으로 결별설까지 번졌지만 그녀가 직접 해명에 나서면서 소문을 일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