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쟁이 엄마를 소개합니다

Living

멋쟁이 엄마를 소개합니다

2021-05-11T15:53:20+00:00 2021.05.06|

엄마의 옛날 사진을 처음 마주했을 때 당혹감을 기억합니다. 엄마에게도 청춘이 있었다는 당연한 사실을 마주하고는 어쩐지 눈물이 터져버릴 것만 같았지요. 한편 나를 닮았지만 나를 모르는 엄마의 낯선 얼굴은 자유롭고 담대해 보였습니다. 게다가 옷차림은 왜 그렇게 근사하던지요. 지금 입어도 손색없는 옷을 걸친 엄마에게는 그 시절을 사랑하고 살아낸 생기가 가득했습니다. 자신답게 살고자 고군분투했던 엄마의 모험으로 지금의 우리가 있다는 사실도요. 시간을 되돌려서라도 만나보고 싶은 그때 그 시절 36명의 엄마를 <보그>라는 공개 앨범에 담았습니다. 엄마를 자랑하고 싶은 우리의 연서도 함께입니다. 삶을 쥐락펴락했던 천하제일 멋쟁이, 우리 엄마를 소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