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멀 패션의 정수, 스타들이 푹 빠진 이 브랜드

Fashion

미니멀 패션의 정수, 스타들이 푹 빠진 이 브랜드

2023-01-09T12:06:48+00:00 2022.11.18|

반짝 멋 부리기용이 아닌 오랫동안 함께할 클래식한 아이템을 원한다면 머릿속에 아로새겨야 할 브랜드가 있습니다.

2006년 창립된 이후 트렌드에 휘둘리지 않고 뚝심 있게 간결한 컬렉션을 선보이는 더 로우가 바로 그 주인공이죠. 어느 해의 런웨이를 보든 시대를 가늠하기 힘들 정도로 클래식하고 여유로운 패션이 가득한데요. 그 한결같음 덕분인지 팬층도 매우 견고합니다. 모두 ‘한 미니멀 패션 한다’는 스타들이고요. 오늘은 이들의 룩 가운데 발견한 더 로우의 아이템을 살펴보겠습니다.

Splash News

The Row, Zipped Boot 1 in Leather

스톰퍼 부츠는 브랜드 입문용으로 가장 좋은 아이템입니다. 조 크라비츠, 로지 헌팅턴 휘틀리, 헤일리 비버 모두 같은 부츠를 착용하고 있군요. 앞 지퍼가 선처럼 죽 이어진 디자인이 특징인데요. 제품명은 ‘Zipped Boot 1’으로 이마저도 참 심플하고 직관적이죠? 슬림함과 청키함이 공존해 어떤 무드를 의도했든 천연덕스럽게 녹아든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조 크라비츠는 롱스커트, 코트와 함께 매치해 투박하면서도 시크한 멋을 완성했군요.

@rosiehw

로지 헌팅턴 휘틀리는 트렌치코트와 미니스커트에 매치해 가볍고 경쾌한 느낌을,

Splash News

헤일리 비버는 롤업 데님과 레더 코트의 조합으로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했습니다.

Splash News

The Row, Medium N/S Park Tote in Leather

지지 하디드는 숄더백을 선택했군요. 화사하고 밝은 옐로 톤이 주된 룩이지만 블랙 컬러의 토트백으로 자칫 너무 붕 떠 보일 수 있는 룩을 부드럽게 눌러주었습니다.

Splash News

마고 로비는 하이 로우 패션을 시도했군요. 망고의 카멜 코트에 모아 드레스를 입어 근사한 톤온톤 룩을 이뤄냈습니다. 간결한 실루엣에 샤넬의 베니티 케이스를 들어 발랄함과 럭셔리를 사이좋게 묶어냈고요.

Splash News

The Row, Big Sisea Shirt in Cotton Poplin

더 로우의 가장 충성도 높은 팬은 켄달 제너입니다. 특히 사복 패션에서는 더 로우의 제품을 찾지 않는 게 더 힘들 정도죠. 몇 달 전 하프 문 백 유행의 중심에도 그녀가 있었고요. 이번 룩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더 로우로만 무장했는데요. 크게 눈에 띄는 포인트가 없는데도 트렌디한 실루엣을 완성한 것은 욕심 없이 정직한 디자인으로 승부한 아이템 덕분입니다. 로고 플레이 하나 없는 벨트마저 완벽하게 더 로우답군요.

어떤 스타일이든 카멜레온처럼 자연스럽게 스며들며 조용히 힘을 발휘하는 더 로우의 아이템, 이렇게 친화력 좋은 브랜드가 또 있을까요? 그러니 걱정 말고 고르세요. 실패 확률은 제로에 가깝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