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지미추, 장 폴 고티에(JEAN PAUL GAUTIER)와의 콜라보레이션 공개

2023.10.19

by VOGUE PROMOTION

    지미추, 장 폴 고티에(JEAN PAUL GAUTIER)와의 콜라보레이션 공개

    명품 패션 액세서리 브랜드 지미추와 프랑스의 장 폴 고티에 하우스가 협업 슈즈 컬렉션을 공개했다. 두 패션 하우스 간의 창의적인 대화를 통해 복합적인 문화적 혼합, 장인 정신의 애정, 그리고 화려한 반항의 독특한 이념이 공존하는 두 브랜드의 평행한 유산을 탐구한 특별한 기회. 런던의 상징인 지미추와 파리의 상징인 장 폴 고티에의 아이덴티티를 융합하여 이 두 지리적, 철학적 지점 사이의 이중성을 선보인다.

    이 컬렉션은 고티에의 기본적이고 영원한 코드를 지미추의 현대적인 아이콘과 융합하여 최고의 아이템을 제안한다. 눈속임, 섹슈얼리티, 반항적인 우아함, 꾸준한 장인 정신까지. 두 브랜드를 아우르는 어휘를 찾아낸 결과를 만날 수 있다. 자기 결정력, 개성, 강한 여성 형상을 축하하는 공유된 가치로 통일된 그들의 미학이 이 컬렉션 전반에 영감을 불어 넣었다. 그 결과, 두 가지 유산, 두 국적, 두 성격의 풍부한 융합이 탄생하며 두 도시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The Collection

    이번 컬렉션의 독특한 메시지를 담은 ‘WEDGE’는 첫인상부터 특별하다. 110mm의 투명한 웨지 힐 안에는 한 발에는 레이저로 새겨진 에펠탑, 다른 한 발에는 각 도시의 상징인 빅벤이 자리하고 있다. 토 부분과 정교한 뱀프는 전형적인 지미 추 실루엣을 느낄 수 있으면서도 고티에의 위트를 놓치지 않았다. 웨지의 뒷부분은 예측할 수 없는 모양의 스틸레토 힐의 윤곽을 추적하듯 조각되어 있어 착용자가 마치 공중을 걷고 있는 것 같은 인상을 준다. 카운터는 힐과는 대비되는 사각형으로, 매끄러운 실루엣과 예상치 못한 모양은 이 두 브랜드의 미학적인 대칭성을 형성한다. 이 사각 힐은 이번 컬렉션 전반에 걸쳐 반복적으로 등장하여 일관된 테마를 제공한다.

    오버 더 니 부츠는 변형적인 타투 패턴으로 버터리 네파 가죽을 사용했다. 이 디자인은 고티에의 혁신적인 ‘Les Tatouages’ (1994년 봄/여름) 컬렉션에서 영감을 받아 고티에 하우스의 상징적인 모티프를 재해석했다. 특별히 지미 추와 장 폴 고티에 협업을 위해 디자인된 고상한 프린트로 가득 차 있는 것이 특징. 중립적인 두 가지 톤을 기반으로 한 이 타투는 정교함 속에서 두 브랜드의 아름다운 만남을 상징한다. 

    쿠튀르적인 감각을 더한 펌프도 이목을 끈다. 현대적인 60mm 힐과 연장된 뱀프는 메쉬 소재로 디자인되어 체형을 강조하는 고티에의 오리지널 스타일을 느낄 수 있다. 미세 크리스털로 된 타투 패턴에 지미추의 화려한 미감을 더하여 변주된 가죽 소재와 함께 더욱 돋보인다. 두 브랜드의 시그니처 스타일이 만나 각자의 독특함을 공유한 아름다운 결과이다.

    또한 이번 컬렉션은 속옷을 외출복으로 제안하며 유명세를 더한 장 폴 고티에의 철학도 담겨져 있다. 코르셋을 억압이나 제한의 상징으로 보지 않고, 오히려 대담하게도 모든 성 정체성에 대한 현대적인 성해방의 상징으로 삼은 것이다. 코르셋 슬링백은 십자형으로 교차한 시그니처 레이스 끈이 포인트로, 옵티컬 화이트, 실버, 블랙 또는 데님 소재로 선보인다. 이 슈즈를 통해 그의 대표적인 레이싱 디자인을 효과적으로 크로스 오버한 새로운 해석을 마주할 수 있을 것. 각색된 옵션과 다양한 소재로 고티에의 대담한 디자인이 지미추의 우아하고 현대적인 감성과 만나 독특한 매력을 만들어 냈다. 이는 성별 정체성을 넘어 모든 이에게 현대적이고 자유로운 섹슈얼리티를 제안하는 혁신적인 디자인의 증거이기도 하다.

    지미추와 장 폴 고티에의 협업은 환상적인 예술이라고 할 수 있다. 커프 오버 더 니 부츠는 장난스러운 데님 트롬프 루이 프린트가 특징으로, 다양한 스타일링을 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허벅지까지 올려 신으면 슬릭한 블랙 카프 가죽으로, 부티로 접어 신으면 데님 프린트 캔버스 안감으로 연출이 가능하다. 놀라운 시각적 효과는 물론, 슬릭한 가죽과 데님의 조합은 강렬한 대조를 이루면서도 세련된 룩을 완성한다. 

    마지막으로 두 아이콘의 진정한 융합을 엿볼 수 있는 아이템도 놓치지 말 것. 고티에의 시그니처 헤비 메탈 주얼리는 그의 파리 경력 동안 영감을 받아온 런던 펑크 서브컬처를 상징적으로 반영했다. 이는 지미추가 사랑 받아온 정교한 BING과 융합되어 특별한 조화를 이룬다. BING의 섬세한 실루엣은 파리의 주요 오뜨 꾸띄르 하우스 중 하나로서의 고티에의 역사를 담고 있다. 그 반대편에 자리한 단단한 비쥬는 지미추가 스터드와 가죽을 사랑하는 것을 상기시키며, 모터사이클 스타일이 섬세한 펌프와 공존한다.

    “장 폴 고티에는 아이콘이자 남성, 그리고 브랜드로서의 상징입니다. 저는 그의 작품을 사랑했고, 패션에서 나의 삶 전체에 걸쳐 나를 영감으로 삼았습니다. 지미추의 시선을 통해 그의 유산, 작품의 의미, 그리고 그의 세계를 플로랑스 테티에(Florence Tétier)와 함께 재해석할 기회를 가질 때 영광스러웠으며, 믿을 수 없을 만큼 흥분했습니다. 제가 발견한 것은 종교적인 영혼, 고티에 하우스 그 자체와 플로랑스(Florence)에게서 더욱 강하게 느껴졌습니다. 우리는 이 컬렉션에 시각과 신념을 공유했습니다. 이 컬렉션은 두 브랜드의 사랑받는 DNA와 함께 장인 정신을 기리며, 개인의 힘과 견고함을 보여줍니다.
    – 산드라 초이, 지미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지미추와 고티에는 저에게는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조합이었습니다. 저에게 있어 지미추는 신발의 고티에처럼 느껴졌습니다. 장인 정신이 반항과 만나는 곳. 고티에는 강력한 오뜨 꾸띄르 정체성을 가진 강력한 브랜드로, 우리는 정말로 자신의 노하우를 가진 파트너와 협력하고 싶었습니다. 지미추는 가죽 제품과 신발 분야에서 뛰어난 전문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고티에와 지미추는 둘 다 사람들에게 힘을 주는 것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합니다. 이것이 고티에 씨가 그의 작품에서 항상 추구해온 것이며, 지미추도 동일한 가치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이 협업은 훌륭한 시너지를 이루고 있습니다.”
    – 플로랑스 테티에, 장 폴 고티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지미추 / 장 폴 고티에 컬렉션은 2023년 10월 18일부터 전 세계 일부 매장 및 온라인에서 구매할 수 있다.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