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트렌드

취향 있는 여자들이 아우터만큼 신경 쓰는 겨울 아이템

2023.11.21

by 이소미

    취향 있는 여자들이 아우터만큼 신경 쓰는 겨울 아이템

    아직 아우터 쇼핑을 하지 않았다면 다행입니다.

    이번 시즌은 아우터만큼이나 머플러, 스카프, 숄과 같은 액세서리가 큰 역할을 해낼 예정이거든요. 스타일링만 잘 익혀둔다면 같은 아우터도 질리지 않고 즐길 수 있을 테죠.

    일일이 열거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하우스가 2023 F/W 컬렉션을 통해 가지각색의 스카프 스타일을 선보였다는 게 가장 명백한 증거인데요. 런웨이를 본격적으로 살펴보기 전에 취향 확실한 셀럽들의 룩부터 짚고 넘어갑시다.

    @annabelrosendahl
    @blancamiro
    Splash News
    @annabelrosendahl
    Splash News
    Splash News

    무심하게 휘감은 스카프와 숄이 얼마나 멋스러운지 보세요. 깔끔하다는 인상에서 그칠 뻔했던 스타일이 완전히 달라 보입니다. 짙은 여운을 풍기는 것은 물론 자태도 한없이 고상하고요. 벨라 하디드와 케이티 홈즈를 보면 어른스러운 분위기뿐만 아니라 자유롭고 보헤미안스러운 매력까지 더한다는 걸 알 수 있죠.

    디자이너들도 이번 컬렉션을 통해 그 존재감을 제대로 알렸습니다. 머플러와 숄, 스카프와 블랭킷을 넘나들면서요. 적지 않은 부피감도 한몫했어요. 우리에게 익숙한 머플러마저 코트만큼 긴 길이를 강조했으니, 말 다했습니다.

    Giorgio Armani F/W 2023 RTW
    Burberry F/W 2023 RTW
    Michael Kors F/W 2023 RTW
    Roksanda F/W 2023 RTW
    Akris F/W 2023 RTW

    고전 명화 속 옷차림을 떠올리게 하는 숄 스타일부터 이너웨어의 셰이프를 파악하기 힘든 블랭킷 스카프까지, 참 다채로운 방식으로 상체를 가리며 고상함을 뽐냈죠. 이불로 써도 될 법한 빅 사이즈 덕에 더욱 드라마틱했습니다. 걸음마다 나부끼는 원단과 명확하지 않은 실루엣은 신비로운 매력을 자아냈고요.

    포인트 삼을 만한 패턴과 디자인도 중요하지만 스타일링을 유심히 보세요. 어떻게 매고, 감싸느냐에 따라 연출할 수 있는 멋도 천차만별입니다.

    Saint Laurent F/W 2023 RTW
    Roksanda F/W 2023 RTW
    The Row F/W 2023 RTW

    솔깃했던 건 생 로랑과 록산다의 아이디어였죠. 두 하우스 모두 날렵하고 포멀한 의상에 패턴 스카프를 더했는데요. 두 손으로 움켜쥐는 대신 브로치와 핀을 각각 어깨와 코트의 칼라 부분에 고정했습니다. 작지만 분명하게 반짝이는 액세서리가 범접할 수 없는 럭셔리 무드를 자아냈죠.

    더 로우처럼 긴 머플러를 코트와 함께 벨트로 고정하는 것도 염두에 둘 만합니다. 같은 아우터도 다르게 입을 수 있는 방법이고요.

    The Row 2024 Resort
    Etro F/W 2023 RTW
    Etro F/W 2023 RTW

    시종일관 휘날릴 스카프와 고고함에 비례할 성가심이 영 부담스러운가요? 매듭에 집중해봅시다. 활동성을 높여주는 동시에 빈틈없이 견고한 실루엣을 완성할 수 있거든요. 더 로우는 목과 어깨가 하나의 뭉텅이로 보일 정도로 두껍게 감쌌습니다. 타탄체크로 물든 숄을 야무지게 동여맨 에트로는 어떻고요. 두 하우스 모두 과장 없이도 충분히 돋보일 수 있다는 걸 알려줬죠.

    멋도 멋이지만 온도 유지에도 보탬이 되는 스카프 스타일링. 아우터 위에 포근히 덮어보세요. 어떤 레이어링보다 따뜻할 겁니다(블랭킷 스카프라면 아우터 대용으로도 거뜬하겠지만요). 추위를 감수해야 했던 이브닝 웨어도 자신 있게 입을 수 있고요. 거대한 크기를 감당할 자신이 없다면 오버사이즈 스웨터나 니트는 어떨까요? 곱게 접은 목도리를 풀어내보는 것도 좋겠습니다.

    포토
    Instagram, Splash News, Courtesy Photos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