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럽 뉴스

새 작품으로 다시 뭉친 엠마 스톤 & 요르고스 란티모스

2024.03.15

by 오기쁨

    새 작품으로 다시 뭉친 엠마 스톤 & 요르고스 란티모스

    우리나라 영화계에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 조합이 있다면, 할리우드에는 요르고스 란티모스 감독과 배우 엠마 스톤 조합이 있습니다. 영화 <더 페이버릿: 여왕의 여자>, <가여운 것들>로 최고의 호흡을 보여준 요르고스 란티모스 감독과 엠마 스톤이 다시 한번 뭉칩니다. 이들의 차기작은 <카인드 오브 카인드니스(Kind of Kindness)>!

    제96회 오스카상 수상자들을 위한 오찬에 참석한 요르고스 란티모스와 엠마 스톤. Getty Images

    영화 배급사 서치라이트에 따르면, <카인드 오브 카인드니스>는 오는 6월 21일 개봉합니다. 다만 작품의 세부 내용은 비밀에 부친 상태입니다.

    <카인드 오브 카인드니스>에는 엠마 스톤 외에도 ‘란티모스 사단’이 총출동합니다. 영화 매체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가여운 것들>의 또 다른 주인공인 배우 윌렘 대포, 마가렛 퀄리를 비롯해 <더 페이버릿: 여왕의 여자>에 출연한 조 알윈이 함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란티모스 감독과 엠마 스톤의 호흡이 가장 빛난 <가여운 것들>의 한 장면. Searchlight Pictures

    란티모스 감독은 영화 <더 랍스터>, <킬링 디어> 등을 함께 작업한 시나리오 작가 에프티미스 필리포우와 이번에도 같이했습니다. <카인드 오브 카인드니스>는 2022년 말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촬영을 마쳤다고 합니다.

    Getty Images

    흥미로운 소식이 한 가지 더 있는데요, 란티모스 감독과 엠마 스톤이 장준환 감독의 작품 <지구를 지켜라> 리메이크에 대해 논의 중이라는 사실입니다. 유니크한 작품으로 새로운 영화 라인을 구축해나가는 란티모스 감독과 엠마 스톤! 다음 작품은 어떤 이야기일지 호기심을 자극하는군요.

    포토
    Getty Images, Searchlight Pictures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