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럽 뉴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브로드웨이 데뷔

2024.05.08

by 오기쁨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브로드웨이 데뷔

    올해 첫 오스카상을 수상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브로드웨이 무대에 섭니다. 아주 오래전 연극 무대에 오른 적은 있지만, 브로드웨이에 정식으로 데뷔하는 건 그의 연기 인생에서 처음이죠.

    Getty Images

    <버라이어티> 등 외신에 따르면, 다우니 주니어가 선택한 작품은 연극 <맥닐(McNeal)>입니다. <맥닐>은 ‘노벨문학상의 영원한 후보’로 불리는 작가 제이콥 맥닐(Jacob McNeal)의 일상을 그린 작품입니다. 다우니 주니어는 소설을 집필하면서 가족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재능 있는 작가 맥닐로 출연합니다.

    @lctheater

    함께하는 제작진도 훌륭합니다. 연극 <Disgraced>로 퓰리처상을 받은 아야드 아크타르(Ayad Akhtar)가 각본을 쓰고, <앵무새 죽이기>를 연출해 토니상을 수상한 바틀렛 셔(Bartlett Sher)가 연출을 맡습니다.

    Getty Images

    다우니 주니어는 “극본을 다 읽기도 전에 아야드의 작품에 참여하고 싶었으며, 바틀렛이 연출한다는 소식을 듣고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는 “연극 무대에 마지막으로 오른 지 40년이 흘렀지만, 하루빨리 먼지를 털어내려 한다. <맥닐>은 크리에이티브의 미래에 대한 시의적절하고 중요한 이야기로, 나는 제대로 보여주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맥닐>은 오는 9월 30일부터 11월 24일까지 뉴욕 링컨 센터 비비안 버몬트 시어터에서 상연하며, 이에 앞서 9월 5일 시사회가 진행됩니다. 올가을 뉴욕 방문 계획이 있다면 티켓을 예매해두는 것도 좋겠죠.

    포토
    Getty Images, Instagram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