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아이템

툭 걸치기만 해도 편하고 멋스러운, 이 여름의 드레스

2024.07.10

by 안건호

    툭 걸치기만 해도 편하고 멋스러운, 이 여름의 드레스

    “오늘 뭐 입지?”라는 고민이 늘 즐거운 것은 아닙니다. 지금처럼 후텁지근한 날씨가 이어질 때는, 옷을 갖춰 입는 것이 더욱 귀찮아지기 마련이고요. 이럴 때 구원의 손길을 내미는 것이 바로 티셔츠 드레스입니다. 툭 걸치기만 해도 룩이 완성되는 것은 물론이고, 편안한 동시에 멋스럽죠.

    The Row 2024 S/S RTW
    The Row 2024 S/S RTW

    티셔츠 드레스가 정확히 어떤 옷인지 감이 오지 않는다면, 더 로우의 2024 S/S 컬렉션 룩을 참고하면 됩니다. 아무런 디자인적 특징이 없는 흰 티셔츠의 길이를 쭉 늘린 듯한 형태의 드레스를 선보였거든요. 여유로운 핏 덕분에 시원해 보이는 것은 물론, 미니멀한 무드 덕에 액세서리를 이리저리 매치하기도 좋을 듯했습니다.

    Jil Sander 2024 S/S RTW

    질 샌더의 셔츠 드레스는 ‘우아하다’는 표현이 딱 어울렸습니다. 모크 넥 디테일은 물론, 더욱 긴 길이 덕분이죠.

    Conner Ives 2024 S/S RTW
    Conner Ives 2024 S/S RTW

    티셔츠 드레스가 고풍스러운 룩을 연출하는 데만 요긴한 것은 아닙니다. 늘 키치한 디자인의 티셔츠 드레스를 선보이는 코너 아이브스 같은 브랜드도 있거든요. 재기 발랄한 프린팅이 들어가니, 포인트 아이템 역할에 더욱 충실해지는 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sofiagrainge

    런웨이가 아닌 리얼웨이에서는 어떨까요? 소피아 리치는 더 로우 스타일의 화이트 티셔츠 드레스를 소화했습니다. 액세서리의 컬러를 전부 실버와 골드로 통일한 올드 머니 스타일링을 선보였죠. 허리 중간에 벨트를 졸라매니, 더욱 길쭉한 실루엣이 완성됐군요.

    @sophiaroe

    소피아 로는 올 블랙을 선택했습니다. 두꺼운 실버 브레이슬릿에 시선이 쏠리는 룩이죠. 차려입지 않은 듯하면서도 멋스러운 여름 룩을 찾고 있다면, 아래 <보그>가 엄선한 티셔츠 드레스 리스트에 집중해보세요!

    사진
    GoRunway, Instagram, Courtesy Photos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