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편의 영화처럼, 한 곡의 노래처럼 우리를 추억에 빠지게 하는 청춘의 단편. 혼자 남은 아파트에서 추억하는 젊음의 순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