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럽 뉴스

정호연의 첫 할리우드 작 ‘누군가는 알고 있다’ 공개일 확정

2024.06.27

by 오기쁨

    정호연의 첫 할리우드 작 ‘누군가는 알고 있다’ 공개일 확정

    정호연이 배우로서 선보이는 신작이자 할리우드 진출작인 애플 TV+ <누군가는 알고 있다(Disclaimer)>의 공개일이 정해졌습니다.

    Apple TV+

    애플 TV+에 따르면, <누군가는 알고 있다>는 오는 10월 11일 첫 공개됩니다. 이 작품은 영국 작가 르네 나이트가 2015년 발표한 동명 소설이 원작인데요, 유명 저널리스트가 어느 무명작가로부터 자신의 비밀이 담긴 소설을 받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심리 스릴러입니다.

    <누군가는 알고 있다>는 영화 <그래비티>, <로마>로 아카데미에서 감독상을 두 차례 거머쥔 거장 알폰소 쿠아론 감독이 총괄 제작을 맡아 화제를 모았죠. 주인공 캐서린 레이븐스 역은 아카데미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에 빛나는 배우 케이트 블란쳇이 맡았고, 남편 로버트 역은 사샤 바론 코헨, 아들 니콜라스 역은 코디 스밋 맥피가 맡았습니다.

    Photo by 강혜원

    정호연은 극 중 똑똑하고 활기차며 야망 있는 캐서린의 조수 킴 역을 맡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킴은 똑똑하고 활기차며 야망을 가진 여성으로, 언제든 기회가 오면 잡을 준비가 되어 있는 프로페셔널한 인물입니다.

    Photo by 강혜원

    정호연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을 통해 성공적으로 배우 생활을 시작했습니다. 한국 최초이자 비영어권 최초로 미국배우조합상(SAG)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죠. 톱 모델에서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배우로 발돋움한 정호연의 첫 할리우드 도전에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누군가는 알고 있다>는 총 7편의 에피소드로 이뤄져 있으며, 오는 10월 11일 2편의 에피소드를 시작으로 11월 15일까지 매주 1편의 에피소드가 애플 TV+에서 공개됩니다.

    포토
    Apple TV+, 강혜원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