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로고 아이템

수학과 크게 상관없어 보이는 패션계지만, 이곳에도 매 시즌 새로운 패션 공식이 탄생한다.
그렇다면 2014년 상반기 스타일 공식은? 무엇을 입든 스포츠 로고 아이템을 곁들일 것!

로고 티셔츠, 양말과 농구공은 모두 나이키(Nike), 트랙 점퍼는 아디다스(Adidas), 골드 시퀸 스커트는 버버리 프로섬(Burberry Prorsum), 별 목걸이와 구두는 랑방(Lanvin).

스포츠 로고가 떡하니 붙어 있는 스니커즈는 유행에 상관없이 남녀노소에게 사랑받는 아이템이다. 그 가운데 자타가 공인하는 멋쟁이라면 클래식 셔츠나 우아한 원피스, 혹은 포멀 수트에 뉴발란스나 나이키 운동화를 매치한다. 이 스타일 공식은 편한 것은 둘째치고라도, 머리부터 발끝까지 하나의 컨셉으로 쫙 빼입은 게 도리어 촌스럽다는 것을 보여준다. 스포츠 전문 브랜드의 로고 덕분이다. 그것은 데님처럼 뻔하고 상식적인 스타일이나 컨셉을 단숨에 업그레이드시킨다. 그리고 지금 스트리트 패션을 휩쓸고 있는 스포츠 로고 열풍은 운동화에 그치지 않는다. 마크 제이콥스가 뉴욕과 파리의 패션 중심지는 물론, 남미와 유럽의 휴양지를 횡단하며 입는 옷차림을 보자. 한때 블랙 플리츠 스커트를 휘날리던 그는 요즘 버건디색 아디다스 트랙 팬츠에 매료된 채 주야장천 입고 다닌다. 여기에 자신이 그토록 사모하는 미우치아 프라다 여사의 모피 코트나 주얼 장식 재킷을 입는다. 누가 봐도 한눈에 브랜드를 맞힐 수 있는 패션쇼 의상과 순도 100% 스포츠 아이템을 더한 공식!

이렇듯 <우리동네 예체능>에나 나올 듯한 ‘체육인다운’ 스포츠 로고 아이템이 하이패션에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최근 스트리트 패션 사진가들이 자주 클로즈업하고 있는 아이템은 스포츠 양말이다. 새하얀 면에 단정하게 로고를 수놓은 뒤 벗고 나면 발목에 고무줄 자국이 고스란히 드러나는 바로 그 쫀쫀한 스포츠 양말! 스포츠 양말의 맹활약은 거리를 지나 패션 화보 속으로 쏙 들어왔다. 니케의 미소를 본뜬 큼직한 나이키 로고의 스포츠 브라와 편의점에 갈 때나 신었던 아디다스 삼선 슬리퍼는 이번 시즌 패션 화보의 단골 아이템. 홀리데이 라인을 소개하는 로우클래식 룩북에도 스포츠 로고 액세서리가 포함됐다. “캔디 컬러, 풍성한 서클 스커트, 새틴 소재와 리본 장식처럼 여성스러운 디테일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이런 요소들이 요조숙녀처럼 보이는 건 싫었어요.” 이를 위해 디자이너 이명신은 나이키 로고 양말을 스타일링에 곁들였다. “아무리 솜사탕처럼 달콤한 옷을 입어도, 이 양말 하나로 쿨한 스트리트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어요.”

스포츠 로고 유행 덕분에 스니커즈 마켓도 분위기가 달라졌다. 아디다스 슈퍼스타와 스탠 스미스 시리즈는 패션 피플들이라면 누구나 쉽게 꼽을 수 있는 이번 시즌 최고 히트작. 원래보다 한 사이즈 크게 신은듯 멋스러운 디자인, 큼지막하게 포물선을 그리는 고무 앞코와 두꺼운 밑창까지. 슈퍼스타는 다른 시리즈보다 더 과감하게 삼선 로고를 새겼고, 스탠 스미스는 펀칭으로 시원하게 로고를 그렸다. 2000년대 초 이후 별로 인기를 누리지 못했던 이 스니커즈들은 퍼렐 윌리엄스와 리한나의 발까지 점령해 어떤 ‘잇 슈즈’보다 강력한 ‘쿨의 상징’이 됐다.

<런닝맨>의 멤버들이 입을 듯한 트랙 팬츠와 2000년대 초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운동화에서 패션의 새로운 재미를 발견하기 시작한 패피들은 또 다른 스포츠 로고를 찾아 나서는 분위기다. 그들은 유물을 발굴하는 고고학자처럼, 90년대 먼지를 뒤집어 쓴 패션을 재발견하는 데 재미를 붙였다. 스트리트 스타일계에서 슈퍼모델로 대접받는 모델 한느 개비의 퀵실버 톱이 대표적인 예. 또 그녀가 입은 챔피언 로고 티셔츠 사진에 인스타그램 팔로워들이 누른 ‘좋아요’ 숫자를 보면, 쉽게 스포츠 로고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 그러니 남동생이 체육 시간에 입던 나이키 티셔츠나 아디다스 트레이닝 점퍼가 있다면, 땀 냄새를 뺄 수 있도록 깨끗이 세탁하는 것부터 시작하자. 그런 다음 당신의 옷장에서 아주 여성스럽거나 바로 이번 시즌이라고 할 만한 상징적 아이템을 꺼내시라. 그리고 거울 앞에서 망설이지 말고 트레이닝 점퍼와 시즌 아이템을 믹스해 입으면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