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계곡의 오아시스와 광활한 사막, 장엄한 협곡… 중동의 ‘운둔자’ 오만엔 아라비아의 거친 생명력이 공존한다. 모험으로 가득한 미지의 땅으로 떠난 패션 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