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패션 어워드, 그 특별한 순간의 기록

‘보그 인터내셔널 에디터’ 수지 멘키스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패션 저널리스트다.
<인터내셔널 헤럴드 트리뷴>(현재 <인터내셔널 뉴욕 타임즈>로 이름이 교체됐다)에서 25년 간 패션 비평을
담당한 그녀는 현재 세계 각국의 ‘보그닷컴’을 위해 독점 취재 및 기사를 쓴다.

캣워크 사진가 크리스 무어가 ‘스페셜 레코그니션 어워드(Special Recognition award)’를 수상했고, 그것을 수여할 영광이 나에게 주어졌다. 

패션은 늘 여성 중심적으로 생각돼왔다. 그리고 영국 패션 어워드(British Fashion Awards)만큼 경멸하고 야유를 보낼 만한 곳이 또 어디 있겠나? 그러나 몇몇 심술궂은 코멘트나 불평을 들긴 했지만, 기본적인 분위기는 감미로운 감정이었다.

 

에드워드 엔닌풀(Edward Enninful)을 발견해 그를 18세에 <i-D> 스타일리스트로 만든 테리(Terry)와 트리시아 존스(Tricia Jones)의 얼굴에 나타난 자긍심과 기쁨을 나는 절대로 잊지 못할 것이다. 이젠 42세인 엔닌풀은 <W> 잡지를 위한 슈퍼 스타일리스트로 성장했다.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을 위한 가장 사랑스럽고 세심한 디자이너인 사라 버튼(Sarah Burton)이 백스테이지에서 기쁨의 눈물을 흘리는 것을 나는 목격했다. 그리고 케이트(Kate)와 나오미(Naomi)가 그녀를 돕기 위해 나섰다.

 

카일리(Kylie)가 백스테이지 의자에 털썩 주저 앉은 후 연단 위에서 춤추는 모습을 지켜보는 게 나는 즐거웠다.

 

빅토리아의 수상에 대한 데이비드 베컴(David Beckham)의 자긍심은 그녀의 깊게 파인 스웨터의 뒤태처럼 넓고 깊었다.

친애하는 나의 친구이자 내가 25년 간 함께 일해온 캣워크 사진가 크리스 무어(Chris Moore)에게 내가 ‘스페셜 레코그니션 어워드(Special Recognition Award)’를 선사했을 때가 가장 멋진 순간이었다.

 

수많은 다른 감정이 공존했다. 그러나 어떤 감정도 존 갈리아노(John Galliano)의 감정과 비교할 수 없었다. 처음에는 주저하다가 안나 윈투어(Anna Wintour)에게 ‘최고 공로상(Outstanding Achievement Award)’을 수여하면서 자신의 좋은 날과 나쁜 날을 함께 해준 데 대한 감사를 전하며 그는 점점 긴장을 풀었다.

 

갈리아노가 다시 패션 세계로 환영의 갈채를 받을 때, 스와로브스키(Swarovski) 크리스탈이(식탁 위에 가득 장식돼 있었다) 떨어지는 듯한 소리를 듣는 것 했다.



존 갈리아노가 안나 윈투어에게 상을 수여하기 위해 영국 패션 어워드에 용감히 참석했다.

안나 윈투어와 존 갈리아노가 포옹하던 순간

안나 윈투어만큼 갈리아노를 지지한 사람도 없다. 갈리아노가 그녀에게 최고 공로상을 수여하는 것은 감동이었다 ⓒ 대런 게리쉬(DARREN GERRISH)

<i-D>의 테리와 트리시아 존스가 에드워드 엔닌풀을 포옹하던 순간

<W> 잡지의 슈퍼 스타일리스트 에드워드 에닌풀은 슈퍼모델 나오미 캠벨로부터 ‘이자벨라 블로우 어워드 포 패션 크리에이터(Isabella Blow award for Fashion Creator)’를 수여 받았다

사라 버튼이 ‘레드 카펫 디자이너 어워드(Red Carpet Designer award)’를 수상하고 기쁨의 눈물을 흘리며 백스테이지로 들어왔을 때 케이트와 나오미가 그녀를 포옹하는 애틋한 장면을 나는 목격했다. 그들은 모두 맥퀸 드레스 차림! 

카일리는 스텔라 맥카트니(Stella McCartney) 드레스를 입은 채 백스테이지에서 다리를 꼬고 있었다. 

카일리 미노그(Kylie Minogue), 지안카를로 지아메티(Giancarlo Giammetti), 그리고 미국 여배우 안나 켄드릭(Anna Kendrick)

빅토리아 베컴(Victoria Beckham)이 ‘올해의 브랜드 어워드(Brand of the Year award)’를 수상했다.

마리오 테스티노(Mario Testino)와 데이비드 베컴(David Beckham)

마리오 테스티노가 에밀리오 푸치(Emilio Pucci) 점프수트를 입고 있는 켄달 제너(Kendall Jenner)와 버버리 가운을 입고 있는 카라 델레바인(Cara Delevingne)과 포즈를 취하다. 

나오미 캠벨의 긴 머리

백스테이지에서 머리를 풀어헤친 상태로 있는 케이트 모스



스와로브스키 방울이 테이블 위에서 반짝이는 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