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크리트 정글, 뉴욕. 한 여자의 은밀한 시선은 관음증의 스릴을 즐긴다. 그 관능적 그림자에 스며든 DKNY 미니멀리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