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 역사와 함께 태어난 울 소재가 패션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드는 아트 작품으로 재탄생됐다. 울 모던(Wool Modern) 전시에서 만난 창의적인 21세기 디자인!